Profile
이호혁

2009.09.03

꿈같았던 10개월...

조회 수 3793 추천 수 67


^^ 안녕하세요!!!! 밑에 민아글도 있고... 한국에서 글을 쓰고 있는 제 모습이 참 신기하네요...

 건강하시죠? ^^ 저는 외국을 나간다고 했을때  문제가 많았었더랍니다...

 집안형편이 좋은 편이 아니라 외국은 꿈도 안꾸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사람은 기회가 있다고 하잖아요...

 그 기회를 기다리기 보단 많들어 보자는 심정으로 부모님께 말씀드렸다가 완전 집안이 뒤집혔더랬죠..

 하지만 부모님꼐서 제게 손을 들어주셨습니다. 한가지 조건을 두고요... 1년 중 6개월만 도와주시기로요.

 처음 F.I.S (Federal istitute of studies) 를 선택했습니다. 사실 학원비가 쌌습니다...하하;;;;

 처음 가면 누구나 그럴꺼에요... 겁나고 뭔지도 모르고... 그래서 유학원의 말을 듣게 되는게 사실이죠.

 이 글을 보시는 아직 유학준비하시는분들의 느낌... 자아아알 알고 있습니다.

 제가 있으면서 느낀건데 유학원마다 추천하는 학원들이 있습니다. 곂치는 학원도 있지만 서로 제시하는 학원

 이 틀리단걸 알 수 있었어요. 그리고 여러분들은 물어보시겠죠? 국적비율과... 한국사람이 없는곳...

 자... 여기서 그건 중요한게 아닙니다. 여기서 제가 드리고 싶은 말씀은

 

"중요한건 자기 자신의 마인드입니다."    아주 진부한 말입니다...하하하

 

자 제 변명시작해볼까요....

어딜가나 열심히 하면 된다는 말... 솔직히 알면서도 공감안가요...그렇지 않나요?

정확하게 말씀드리자면 이 부분은 상당히 어려운 부분입니다.

 시기에 따라 학원 수강생중에 한국사람이 많은가 하면 또 갑자기 중국애들이 많아지거나... 머 그렇죠..

사실 전 학원에 갔을때 꼴찌반을 들어갔었는데... 젤 위에 반에 있는 한국사람 4명인가 뺴곤 저 하나였어요..

깜짝놀랬죠... 어딜가나 한국사람이라고 들었는데 이건 왠걸... 아무도 없으니 말이죠...

(여기서 아무도 없다고 말씀드린건... 그 윗반에 있었던 이름 모를 한국분들과 어울릴수가 없었습니다...하하하하 너무 높으신 분들이라...하하하하)

 

거두절미하고 제가 졸업할때 한국사람 확 늘어났었습니다. 후후

이렇게 어학원의 국적비율은 수시로 변하기 때문에 입학할때랑 졸업할때랑 다르지요...

또하나... 만약에 학원에 한국사람이 없고 학원 퀄리티에 비해 싼 학원을 골라 갔습니다.

근데 같은반에 완전 짜증나는 학생이 있거나.. 자신과 성격이 안맞거나...

거기다 선생님까지 맘에 안들어요... 그런일이 벌어졌다고 가정한다면...

그또한 문제가 아닐까요? 비싼돈 주고 온 뉴질랜드 생활 꼬일겁니다.

그래서 앞에서 말한 자기 마인드의 중요성.... 머 아무리 설명을 했지만 진부하네요...하하하하

제가 학원 선택할땐 다른 학원 거들떠 보지도 않고 FIS로 결정했습니다. 사실 실수? 모험? 이엿죠...

그저 다른 학원보다 조금 싸단이유로요.....

하지만 고투엔젯 분들은 현혹하는 말보다는 제 생각을 존중해 주셨고...

(이렇지 않은 유학원 정말 많아요... 막말로 학생을 팔아먹죠...학원에 ㅋ)

 

처음 반신반의하면서 유학원의 폐해에 대해 걱정하던 제 마음도 열리면서 지금 돌이켜보면

정말 고투엔젯은 처음도 그렇지만 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믿음직스럼 방패가 되는 곳인거 같아요....

밑에 분이 둥지 얘기를 하셨던데... 딱이네요... 둥지!!!!

뉴질랜드 오실분들... 고투엔젯은 커다란 방패가 될거라 확신합니다.

-------------------

지선 대리님.... ㅋㅋ 이게 다가 아니란건 아시죠? 하하 근데 어디다 올려야 되요? ㅋ

새로오신 민관 대리님 짧은 시간이였지만 아마 모두에게 사랑받는 분이 되실겁니다!!!!

상하형.... 그 말투 잊혀지지않아요... 화통하게 웃으시고 원장님한테 꼼짝못하시던...크하하하 농담입니다.

원장님!! 예전에 선글라스 자국나게 타셨던거... 기억나네요 ^^;; 항상 친절하게 맞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제 네이트온 아이디 저장좀 해주세요^^:;

 

 

 

 

Profile

3개의 댓글

Profile
송지선
2009.09.04
좋은아침,,!! 한국 잘 돌아갔어? 맛있는것도 많이 먹었고?뉴질랜드는 오늘도 참 화창하다,,가기전에 한번 더 보고 싶었는데,,^^*아쉽네,,너가 한국에 있다는 사실이 나도 믿어지진 않지만,,처음 너 뉴질왔을때 삼실 앉아서 너 인도여행? 다녀온거 사진 같이 본게 엊그제 같은데,,ㅎㅎㅎ 시간 참 빠르다,,영어실력도 무지 늘었지,,네이트온 가입할께,,글고,,나머지 글?? 어디다 쓰냐고? 요기다 올려,,호혁이의 뉴질랜드 생활 하면서,,,파일 날라가지 않게 조심하고,,또 보자,,,^^*
Profile
김민관
2009.09.04
앗!!!! 호혁씨~~~good man!!!ㅋㅋ 한국 잘 도착했나봐요? 글 만 읽어도 밝은 호혁씨의 모습이 마구마구 떠올르네요...^^ 정말 짧게 봤는데...한국 가기전에 쐐주라도 한잔 했어야 하는 아쉬움이 남아요....^^ 한국에서 목표하고 생각하는거 꼭 이루시길 바랄께요...^^ 한국가면 찐하게 한잔해요... 근데 차는 팔렸나?ㅋㅋ
Profile
최유승
2009.09.04
안좋은 기억(?) 빨리 잊어줘~~ ㅋㅋ 호혁씨도 건강하고 대박인생 펼쳐지길 바래여... ^^
  • 나의 유학기
    조회 4583

    형진형만 믿고 유학 생활한지 언 3달이 넘었네여....... 청운의 꿈을 안고 학원을 열심히 다닌게 엇그제 같은데.......오늘 멋진 스피치와 함께 졸업을 했습니다........불행히도 처음 입학했던 인터 반에서 인터 반으로 졸업했지만.......--;...모두들 공부 열심히 합시다..........^^ 이제 새로운 도전을 위해서...

  • 뉴질랜드에서 보낸 설날
    조회 4119

    이곳 뉴질랜드에서 맞는 한여름에 맞는 설날은 색다르면서도 약간은 쓸쓸한 그런 느낌입니다. 이곳 오클랜드를 주름잡는 화교들과 중국인들만 하더라도 New Year's day Festival(을 빙자한 시장바닥)을 열면서 쿵작거리니 더욱 그럴지도. Area88에서 일본제 컵라면을 먹으며 고향을 그리던 카자마 신 마냥, 저 역...

  • [re] 3개월된 나의 연수기
    조회 3440

    3개월이라는 시간이 어찌보면 짧은 시간이지요?. 전 지금 한국에서 직장을 다니고 있는 26세 여성 입니다. 제 머리속엔 항상 외국을 동경하는 맘을 떨칠수가 없습니다. 호주에서도 있었고, 미국에서도 있었고,,,, 작년에 캐나다 여행을 할려고 갔었다가 입국거절을 당했습니다. 이윤즉, 제가 작년엔 잠깐 회사를 ...

  • 3개월된 나의 연수기
    조회 4000

    오클랜드에 도착한지가 거짓말 조금 보테서 어제 같은데 벌써 3개월이라는 시간이 지나갔네요. 월래 소심한 저라 새로운 환경이 어찌나 겁이 나던지... 파란 눈동자의 사람들.. 새로운 건물들... 모든게 낮설기만 했는데.... 지금은 시티를 한국에 종로 다니듯이 다니는 저 자신을 보면 가끔 웃음이 나오기도 해요...

  • 2탄 나의 연수기
    조회 3678

    드디어 제가 새로운 학원에 입학한지 2틀이 지났어요... 앞에 썼던것 처럼 나쁜 학원을 마치고 일주일간의 재충전 시간을 가진뒤 도미니언에 입학을 했죠. 가끔 구경왔던 곳이라 낮설진 않았어요 아침에 한시간동안 시험(문제풀고 짧게 선생님과 말하기)풀고 약 30분간 오리엔테이션을 하고 오후 수업부터 들어갔...

  • 그냥 써봅니다...
    조회 3935

    늘 글을 쓸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제목정하기가 제일 힘든것 같아요,,, 제목이 삐리하면 별로 읽고 싶지도 않죠... 그냥 참고 읽어 주세여... 저도 이곳에 온지 이제 2개월이 지났습니다... 햇병아리 주제에 연수경험담을 쓴다니.. 좀 웃기져... 저도 웃깁니다.... 영어가 늘었는지 어떤지는 잘 모르겠지만.... 이...

  • 토익도사’김대균의 TOEIC 200점 끌어올리기 비법
    조회 4481

    토익도사’김대균의 TOEIC 200점 끌어올리기 비법 월간 신동아 2월호에서 발췌. 입시와 취업은 물론, 직장인의 승진을 위해서도 이제 토익은 필수다. 학원마다 토익 강의가 넘쳐나고 서점마다 토익 교재가 산을 이루지만, 고득점은 좀체 쉽지 않다. 토익 명강사로 소문난 김대균이 체험을 통해 쌓은 독특한 고득점 ...

  • [어학연수 뽀개기] 어학원 겉핥기 -Crown Institute 1
    조회 4236

    이번에 소개할 Crown Institute(이상 크라운 ㅡㅡ;)은 나의 어학연수 생활의 80%이상을 차지하였고, 나의 어학연수 예산의 50% 이상을 차지한... 나에게 막대한 영향을 끼친 학원이다. 모르는 사람들을 위해 크라운에 대해 간단히 소개하자면... 먼저 크라운 랭귀지 스쿨과는 재단(?)만 같지 전혀 별개로 운영되는...

  • [re] 나의 마지막 연수기^^
    조회 3268

    한샘아~~~!!! 이렇게 연수경험담에 리플을 달아도 되는건지는 모르겠지만... 너의 글을 보고 넘 반가웠단다... 네가 없으니 김치도 담그기 힘들고, 이래저래 집안살림이 말이 아니다. 그래두 열심히 혼자서도 씩씩하게 잘해보도록 노력하마. 힝... 한샘아...언니는 너희를 생각하면 마음이 참 따뜻해짐을 느껴. 그...

  • 문법과 독해는 죄가 없습니다.
    go2nz 조회 4471

    안녕하세요? 고투엔젯 운영자입니다. 오늘 우연찮게 인터넷으로 신문을 보다가 다음과 같은 기사가 있어서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이 기사를 읽어보니 상담을 하는 저희도 느끼는 한국학생들이 갖고 있는 공통적인 문제점이 있어서 이렇게 여러분께 소개할까 합니다. ------------------------------------...

  • 한국가기 3주전
    조회 3908

    저는 한국을 7월26일날 한국을 돌아 갑니다. 가기전에 태국과 호주를 1주일씩 여행을 하고. 그리운 한국 땅으로 돌아 가요. 여기에 온지는 10개월 정도 되었는데 많이 얻고 갑니다. 좋은 친구들도 만나고 여행도 다니고 남섬을 친구들과 3주전에 갔다 왔는데 북섬하고는 완전 다른 분위기가 나더군요. 여기날씨는 ...

  • 포기하지 마세요.
    조회 3837

    저는 뉴질랜드에서 그것도 한 학원만 11개월째 다니고 있습니다. 영어를 배우기에는 너무나 짧은 시간 입니다. 여기에서 많은 친구를 만났는데 내가 맨 처음 와서 친구들에게 한말을 똑같이 하더군요. "왜이리 들리지도 않고. 말도 못하겠다. 어떻게 해야 해"그럼.. 나는 이렇게 말을 하지요. 어학연수 1년와서 말...

  • it's up to you.
    조회 3883

    한국온지 1주일 되어 가네여.. ^^: 공항에 뱅기 착륙할때 가슴이 얼마나 설레이던지. 그리고 좋은건지 뭔지 모를 감정에 다물어지지 않는 입.. (어찌나 정신나간 여자 같던지..) 출국문을 나와서 보이는 가족들..(그 많은 사람중에서 가족이 가장 눈에 띄는건 참 신기하드라고요.) 드라마에서나 나오는 장면이 연...

  • it's up to you(2)
    조회 3734

    오늘도 날씨가 구리 구리 하네여.ㅠ.ㅠ 요새는 정말 뉴질랜드의 이뿐 하늘과 끝없는 구름이 보구싶어져여..^^: 하던야기 계속 할까여? 4. 수다쟁이가 되세여. 가보면 아시겠지만 한국사람들은 그래도 문법에 강한 편이랍니다.물런 단어도요. 그치만 리스닝이나 스피킹은 영~ 아니라는 야기!! 유럽친구들이나 띵호...

  • 조회 6299

    ALC 내가 오클에서 2번째 다닌 학교이다. 첨에는 전학원보다 규모가 크고 반정원도 12~15명 사이의 클라스로 적응이 잘 안되었는데 한달이 지나니 익숙해지기 시작했다.. 학원을 옮기는 문제는 쉽지가 않은것 같다.. 아무리 전 학원에 불만이 많았더라도 막상 옮기면 그 학원이 그리운법.. 그래서 자칫하면 적응하...

  • it's up to you(3)
    조회 3541

    죄송 죄송.. 머리가 나뿐 관계로 멀 또 깜빡 했어여.. ^^: 7.어디서 살지도 중요합니다. 제경우 오클랜드에 있을때는 플랫에 살았드랍니다. 그리고 크라이스트처치에서는 6개월 내내 홈스테이에 있었구요. 홈스테이가 비싸긴 하죠. 그치만 밥값 따지고 그러다보면 비슷할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거기에 팍팍 느는 ...

  • 조회 4988

    뉴질랜드 사람들... 뉴질랜드에서 많은 사람들을 만났다.. 오클랜드는 cosmopolitan city 여서 그런지 다국적의 친구를 만들수 있는 흥미로운 곳이기도 하다. 난 뉴질에서 잊지 못할 좋은 사람들을 많이 만났다. 홈스테이 마더부터 학교 선생님들, 친구들, 교회사람들, 유학원까지... 자~ 이제 다른사람시선에 신...

  • 오클랜드에 있는 학원 탐방기~
    조회 4454

    안녕하심까? 저는 오클랜드에서 학원을 6군데를 가보는 행운을(?) 잡은 사람입니다. 헤헷...형진이 엉아의 도움으로 지금은 헛시티에 있습죠.. 그럼 쓸데없는 말 그만하구 제가 가서 본데로 적어보겠슴미다~ 크라운 : 움~우선 크더군요...-_-;; 크니깐 학생들도 많겠죠? 근데 정말 공부할 수있는 조건은 충분히 갖...

  • 이제는 말한다! (홈스테이1편-어떻게 하면 잘 적응을 하까?)
    조회 4701

    한국에 돌아온지도 어~언 4개월째에 접어드는 이 시점에서 이제는 먼가를 말해야 할때인것 같다! (더 있다가 기억이 영~ 가물가물해서...아니! 나이를 먹어서 그런가? __+) 으흠!! 요즘 무엇보다 마니 생각나는건 물론 유승오라버니 형진오라버니 울 유학원 식구들이겠지만.......두번째로 젤~로 마니마니 생각나...

  • Dominion의 귀영이 생활,....
    조회 3814

    저는 뉴질에 온지 어~~~~~언 5달.....첨에 24주 등록하고 왔는데염... 이번주가 마지막 주에여....구래서 또 연장했지염 첨에 키위 홈스테이 3달동안이나 살다가 지금은 다른곳에서 살구 있졈... 집이 좀 멀어서 버스도 일찍 끊기고 페리타고 다니는데 넘 넘 힘들었어여.. 구런데 페리에서의 멋진 남자들을 감상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