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이호혁

2009.09.03

꿈같았던 10개월...

조회 수 3791 추천 수 67


^^ 안녕하세요!!!! 밑에 민아글도 있고... 한국에서 글을 쓰고 있는 제 모습이 참 신기하네요...

 건강하시죠? ^^ 저는 외국을 나간다고 했을때  문제가 많았었더랍니다...

 집안형편이 좋은 편이 아니라 외국은 꿈도 안꾸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사람은 기회가 있다고 하잖아요...

 그 기회를 기다리기 보단 많들어 보자는 심정으로 부모님께 말씀드렸다가 완전 집안이 뒤집혔더랬죠..

 하지만 부모님꼐서 제게 손을 들어주셨습니다. 한가지 조건을 두고요... 1년 중 6개월만 도와주시기로요.

 처음 F.I.S (Federal istitute of studies) 를 선택했습니다. 사실 학원비가 쌌습니다...하하;;;;

 처음 가면 누구나 그럴꺼에요... 겁나고 뭔지도 모르고... 그래서 유학원의 말을 듣게 되는게 사실이죠.

 이 글을 보시는 아직 유학준비하시는분들의 느낌... 자아아알 알고 있습니다.

 제가 있으면서 느낀건데 유학원마다 추천하는 학원들이 있습니다. 곂치는 학원도 있지만 서로 제시하는 학원

 이 틀리단걸 알 수 있었어요. 그리고 여러분들은 물어보시겠죠? 국적비율과... 한국사람이 없는곳...

 자... 여기서 그건 중요한게 아닙니다. 여기서 제가 드리고 싶은 말씀은

 

"중요한건 자기 자신의 마인드입니다."    아주 진부한 말입니다...하하하

 

자 제 변명시작해볼까요....

어딜가나 열심히 하면 된다는 말... 솔직히 알면서도 공감안가요...그렇지 않나요?

정확하게 말씀드리자면 이 부분은 상당히 어려운 부분입니다.

 시기에 따라 학원 수강생중에 한국사람이 많은가 하면 또 갑자기 중국애들이 많아지거나... 머 그렇죠..

사실 전 학원에 갔을때 꼴찌반을 들어갔었는데... 젤 위에 반에 있는 한국사람 4명인가 뺴곤 저 하나였어요..

깜짝놀랬죠... 어딜가나 한국사람이라고 들었는데 이건 왠걸... 아무도 없으니 말이죠...

(여기서 아무도 없다고 말씀드린건... 그 윗반에 있었던 이름 모를 한국분들과 어울릴수가 없었습니다...하하하하 너무 높으신 분들이라...하하하하)

 

거두절미하고 제가 졸업할때 한국사람 확 늘어났었습니다. 후후

이렇게 어학원의 국적비율은 수시로 변하기 때문에 입학할때랑 졸업할때랑 다르지요...

또하나... 만약에 학원에 한국사람이 없고 학원 퀄리티에 비해 싼 학원을 골라 갔습니다.

근데 같은반에 완전 짜증나는 학생이 있거나.. 자신과 성격이 안맞거나...

거기다 선생님까지 맘에 안들어요... 그런일이 벌어졌다고 가정한다면...

그또한 문제가 아닐까요? 비싼돈 주고 온 뉴질랜드 생활 꼬일겁니다.

그래서 앞에서 말한 자기 마인드의 중요성.... 머 아무리 설명을 했지만 진부하네요...하하하하

제가 학원 선택할땐 다른 학원 거들떠 보지도 않고 FIS로 결정했습니다. 사실 실수? 모험? 이엿죠...

그저 다른 학원보다 조금 싸단이유로요.....

하지만 고투엔젯 분들은 현혹하는 말보다는 제 생각을 존중해 주셨고...

(이렇지 않은 유학원 정말 많아요... 막말로 학생을 팔아먹죠...학원에 ㅋ)

 

처음 반신반의하면서 유학원의 폐해에 대해 걱정하던 제 마음도 열리면서 지금 돌이켜보면

정말 고투엔젯은 처음도 그렇지만 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믿음직스럼 방패가 되는 곳인거 같아요....

밑에 분이 둥지 얘기를 하셨던데... 딱이네요... 둥지!!!!

뉴질랜드 오실분들... 고투엔젯은 커다란 방패가 될거라 확신합니다.

-------------------

지선 대리님.... ㅋㅋ 이게 다가 아니란건 아시죠? 하하 근데 어디다 올려야 되요? ㅋ

새로오신 민관 대리님 짧은 시간이였지만 아마 모두에게 사랑받는 분이 되실겁니다!!!!

상하형.... 그 말투 잊혀지지않아요... 화통하게 웃으시고 원장님한테 꼼짝못하시던...크하하하 농담입니다.

원장님!! 예전에 선글라스 자국나게 타셨던거... 기억나네요 ^^;; 항상 친절하게 맞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제 네이트온 아이디 저장좀 해주세요^^:;

 

 

 

 

Profile

3개의 댓글

Profile
송지선
2009.09.04
좋은아침,,!! 한국 잘 돌아갔어? 맛있는것도 많이 먹었고?뉴질랜드는 오늘도 참 화창하다,,가기전에 한번 더 보고 싶었는데,,^^*아쉽네,,너가 한국에 있다는 사실이 나도 믿어지진 않지만,,처음 너 뉴질왔을때 삼실 앉아서 너 인도여행? 다녀온거 사진 같이 본게 엊그제 같은데,,ㅎㅎㅎ 시간 참 빠르다,,영어실력도 무지 늘었지,,네이트온 가입할께,,글고,,나머지 글?? 어디다 쓰냐고? 요기다 올려,,호혁이의 뉴질랜드 생활 하면서,,,파일 날라가지 않게 조심하고,,또 보자,,,^^*
Profile
김민관
2009.09.04
앗!!!! 호혁씨~~~good man!!!ㅋㅋ 한국 잘 도착했나봐요? 글 만 읽어도 밝은 호혁씨의 모습이 마구마구 떠올르네요...^^ 정말 짧게 봤는데...한국 가기전에 쐐주라도 한잔 했어야 하는 아쉬움이 남아요....^^ 한국에서 목표하고 생각하는거 꼭 이루시길 바랄께요...^^ 한국가면 찐하게 한잔해요... 근데 차는 팔렸나?ㅋㅋ
Profile
최유승
2009.09.04
안좋은 기억(?) 빨리 잊어줘~~ ㅋㅋ 호혁씨도 건강하고 대박인생 펼쳐지길 바래여... ^^
  • 어쩌다보니 2년, 뉴질랜드 생활 :)
    promising91 조회 666

    다들 잘 계신가요???오기 전에 유학원 꼭 들려서 감사하다고 간다고 인사 드릴려고했는데,미루고 미루고 너무 급하게 짐싸고 갈 준비 하다보니..정신차려보니 금요일 오후더라구요ㅜ.ㅜ저 통장도 못닫고 왓어요... 흑흑흑ㅠㅠ또 뉴질랜드 갈꺼니까!!!ㅎㅎㅎ 그때 찾아뵐께요 :)학원1. 월드와이드 24주액티비티가 ...

  • t280367 조회 1386

    Kia ora, Hello, 안녕하세요? 저는 2016년 고등학생 때 뉴질랜드에서 유학생활을 시작하고 2020년 지금 오클랜드 대학교 간호학과를 진학중인 학생입니다. 그동안 4년간의 뉴질랜드의 생활이 알차고 보람차서 제 경험담을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4년동안 살면서 한국어를 많이 쓰지 않아 서투른 점 죄송합니다^^) ...

  • t533153 조회 2086

    안녕하세요 이렇게 후기를 남기게 돼서 정말 기쁘네요 :) 한국에 있을때만 해도 정말 후기를 남긴 분들처럼 한국을 출국해서 입국하고 싶었고 그 이후로는 잘 적응해서 후기를 남기고 싶었는데.... 우선 저는 현재 MDS에서 GDCT과정으로 Graphic Design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6년간 미술선생님으로 근...

  • irum2000 조회 2307

    # Prologue “뉴질랜드? 왠 뉴질랜드? “우리가 휴직하고 애들 둘 인터내셔널로 현지학교 보내고, 네 식구 1년살이 할 생활비 계산해 보면 뉴질랜드가 딱이야. 애들 공부 스트레스도 없고, 마트에서 애들 과일도 공짜로 준다잖아. 오죽하면 애들의 천국이라고 하겠어.” 그렇게 우리 가족의 특별한 2019년 해외살이는...

  • 7.......
    조회 2820

    7개월째에 접어들었다. 그러나....아직도 나는 가장 원초적이고 여기온 목적에 대한 의구심을 품을 수 밖에 없다. 내가 지금 영어를 하고 있고, 공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나에대한 의구심은 풀리지가 않는다. 내가 지금 하고있는것이 잘하고 있는것인가 ....내가 여기온 목적은 분명히 저기에 있음에도 불구하...

  • connie의 죽음의 Bay of Island 여행기 3편
    sheskon 조회 2896

    모두 엠블란스에 실려 병원으로 향하고 다행히 영어를 잘하는 앨리 덕분에 우리 의사소통은 문제가 없었던 것도 다행이다...(나머지 애들은 다 비슷한 레벨이고 엘리만 어퍼에서 공부를 하고있다) 병원에 도착했는데 생각했던거 보다 너무 조용했다. 4대의 침대에 누워있는 애들을 보았고 조수석에 있던애는 정말 ...

  • step by step~~~
    조회 2931

    아!!~~ 드뎌 나의 글에도 알파벳이 보이기 시작하네요 ^^; 형진이 형이랑 유승이 형 잘 지내죠? 고시생 생활6주가 넘어가니 나름대로의 생활 방식을 터득하구 있어요.. 인제 정말 제가 영어를 못해두 이곳이 외국이란 생각이 안들어요.. 그리구 친구들두 사귀구해서, 생활두 재미나구요~ 시간이 어떻게 흘러가는지...

  • 의원이의 연수2
    조회 2952

    흐후.. 정말 죄성.. 정말 오랜만에 다시 연제를 하게 됐네요. 그동안 정신도 없었지만, 그놈의 게으름 때문에.. 자 그럼 서론은 여기서 접고 다시 이어서 시작을 하겠습니다. 너무 오래되서 잘 기억은 안나지만 그래도 성심성의껏 적어 볼께요.. 유승이 형 집에서 한 일주일가량을 무의도식하며 지내다 홈스테이가...

  • 어학 연수기...웅캬웅캬~~★
    조회 3045

    무슨말부터 꺼내야할지... 워낙 글재주가 없는터라...음!! 어학연수...좋아요~~~!!! 젊은나이에 다른나라에 와서 새로운 경험을 하고...또 언어를 배우면서 새로운 문화를 접한다는것...참 쉽지만은 않은일 같아요... 그치만...젊으니깐 이전도 고생은 사서해야죠^^ ㅋㅋㅋ 벌써 이곳 오클랜드땅을 밟은지도...4개...

  • 뭘쓸까?
    조회 3062

    슬슬 겨울이 오고 있다. 이곳 겨울날씨는 춥진 않지만 비가 많이 온다고 한다. 이런 이유로 인해 겨울철에는 어학연수 오는 학생들이 많이 줄어드는 편이다. 졸업해서 돌아가는 친구들도 많고... 최근 몇주동안 나랑 친했던 많은 친구들이 졸업했다. 서로가 많이 다르고, 서로 어설픈 영어로 겨우겨우 의사소통을 ...

  • 일주일 남짓 ^^;
    조회 3077

    지지난 목요일에 오클랜드에 천신만고 끝에 도착해서 유승 오빠와 형진 오빠를 드디어 만났다. 오클랜드에서 이틀을 머물다가 토요일에 웰링턴으로 내려갔다. 하하하.. 황당했던건.. 웰링턴행 비행기가 금요일인줄 알고 유승오빠와 공항으로 가는데.. 시간은 다 되어가고.. 그래서 140km로 막 밟아서 공항을 간신...

  • 석준이의 북섬여행기
    go2nz 조회 3130

    석준이의 북섬여행기 석준이의 북섬여행기 10일간의 여행이 오늘로서 막을 내렸다. 석준이의 북섬여행기 10일간의 여행이 오늘로서 막을 내렸다.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일단 저지르고 보자라는 식으로 시작한 여행이었지만 나름대로 재미도 있었고 많은 것들을 보고 느낄 수 있었다.Kiwi Experience라는 여행사...

  • 다시 찾은 북섬...
    조회 3169

    7박 7일 코스로 북섬 여행을 다시한번 했다. 애시당초 계획했던 남섬여행은 10년만에 찾아온 강추위로 인해 포기할 수 밖에 없었다. 사실 가장큰 문제는 돈이였지만...^^; 지난번 북섬여행은 패키지를 이용해서 구석구석 돌아보기가 힘들었지만 이번에는 자동차를 빌려 지난번에 못 가봤던 곳들을 들려볼 수가 있...

  • 죽음의 땅??
    조회 3225

    이번주 금일부터 다음주 월요일까지 4일동안은 이곳에서 크리스마스 다음으로 큰 휴일인 부활절이다. 4일동안 집에서 빈둥거리기 싫어 차를 빌려 놀러가기로 했다. 어디를 갈지 고심을 하다가 그곳을 다시 가기로 했다. 그곳... The Bay of Island... 지난 1월 갔다가 차 뒤집어 먹고 죽을뻔 했던... 물론 난 그때...

  • 뉴질랜드 일기
    조회 3251

    얼마만에 올리는 글인지... 전화를 설치하려면 필수로 전화국에 전화를 걸어 키위와 통화를 해야만 하는데 그냥 얼굴보고 얘기하라면 어떻게 든지 해서 전화설치는 하겠구만, 얼굴안보고 전화통화하면 어찌 그리 한마디도 안들리는지... 매번 전화를 걸어보지만 번번히 좌절하고, 슬픔에 휩싸이고...ㅡㅜ 결국 go2...

  • [re] 나의 마지막 연수기^^
    조회 3268

    한샘아~~~!!! 이렇게 연수경험담에 리플을 달아도 되는건지는 모르겠지만... 너의 글을 보고 넘 반가웠단다... 네가 없으니 김치도 담그기 힘들고, 이래저래 집안살림이 말이 아니다. 그래두 열심히 혼자서도 씩씩하게 잘해보도록 노력하마. 힝... 한샘아...언니는 너희를 생각하면 마음이 참 따뜻해짐을 느껴. 그...

  • connie의 죽음의 Bay of Island 여행기 2편
    sheskon 조회 3281

    다음날 8시쯤 기상했고 역시 내가 가장먼저 일어났다. 아..참 어제 일중에 옆방에 사우스아프카에서 이민온 사람들의 방에 들어가 약 1시간 정도 얘기를 하고 나왔다. 그들은 한국은 못가봤지만 괭장히 관심있어 했다. 사실 여기와서 한국에 관심있어 하는 사람 만나기는 조금 힘들다... 아침을 마땅히 할것이 없...

  • 3달이 지난 지금....!!
    조회 3311

    여기 뉴질랜드 촌구석으로...어학연수 온지.. 벌써 3달이 다 되어 가네요...!! 그래도 여기 유학원 두분 형님들께서...항상 신경 써주시고....보살펴 주시는 덕분에....영어도 제대로... 잘 못하는 제가 아무 부담없이 잘 살구 있습니다....!! (<--- 넘 아부가 심한것 같네요.....^^;...뭐 구래두... 이건 기정 사...

  • [re] 뉴질랜드 연수경험담*^^*
    go2nz 조회 3336

    오래간만이다 지영아! 잘 지내구 있니? 형진이가 가져간 너의 마지막 흔적(?)은 무사히 돌려 받았는지 모르겠네.. ^^ 나? 유승이! (-,.-;) 통 연락이 없어서 어떻게 지내나 궁금했었는데 무진장 긴 경험담을 올려버리는군... 지난주엔 다원이네하구 우리만 howick까지 가서 우리 수령님(?) 생신 잔치를 했다. 다원...

  • 연휴는 끝나고....
    조회 3381

    이번에는 아무 탈없이 잘 갔다왔다. 저주받은 그 곳은 역시 나에게 그리 호의적이지 않은듯... 2박 3일 내내 비를 주룩주룩 뿌려대면서 어찌나 심술을 부리던지... 그래도 가끔씩 해가 비춰서 사진도 찍고 바닷가도 갈 수 있었다. 옆에 사진은 3개월전 가려고 했다 사고로 인해 못갔던 곳인데 정말 기가막히게 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