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 뉴질랜드 국경 오픈 및 사이트 개편 기념, 어학연수 10%+α 할인 프로모션 [5월 30일까지]
사이트 개편 기념 뉴질랜드 유학생, 여행자 보험 5% 할인! 2022/06/30일 까지

유학경험담

Follow your passion, and sucess will follow you

안녕하세요 오클랜드에서 1년째 생활중인 유학생후기입니다.

작성자
in****
작성일
2018-02-19 09:31
조회
21906

안녕하세요. 저는 오클랜드에서 생활한지 10개월된 학생입니다. 제가 뉴질랜드 유학을 오게된 계기와 그동안의 생활, 그리고 앞으로의 계획에대해 제가 지금 생활에 어떻게 만족하고있는지를 후기로 간단하게 남겨보겠습니다.


 


 


1.뉴질랜드로 오게된 계기


 


저는 전공이 영상디자인인데 어학연수에 대해 알아보던중 뉴질랜드가 생각보다 영화산업이 발달한 나라이고 유명한 스튜디오들과 관련학과가 있다는 것을 알게되었습니다. 가장 유명한 웨타스튜디오를 비롯해 많은 영화산업들이 관계된나라이고 우리나라에비해서 디자이너에 대한 대우가 좋다는 사실이 제 전공에서 뉴질랜드를 선택하게 된 가장 큰 이유였습니다.  한국에서 대학을 졸업하자마자 유학을 결정하게 되었고 급히 유학원을 알아보던중 고투엔젯을 알게되었습니다. 다른유학원들도 많았지만 고투앤젯은 오직 뉴질랜드만 전문적으로 한다는점이 가장 큰 선택이유였고, 사실 다른유학원들도 가보긴했지만 이 곳이 가장 전문성있게 설명해주셨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한국에서 MDS라는 대학교에 원서를 일단 넣어놓고 결과는 뉴질랜드에서 받기로하고 출국하였습니다.


 


 


2.LSI와 Dominion


 


 저는 LSI와 Dominion 두 어학원을 각각 3개월과 6개월씩 다녔는데요. 처음 LSI는 고투엔젯이 아닌 다른 유학원을 통해서 갔습니다. 정말 바보같은 일이었죠..... 하지만 고투엔젯을 알기 전에 이미 학비를 내버려서 빼도 박도 못하는 상황이었어요. 처음 12주만 LSI를 다니고, MDS 진학은 고투엔젯을 통하자는 생각에 뉴질랜드에 도착했습니다.


 


많은 친구들도 사귀고 적응해나가며 생활해가던 중, 고투엔젯으로부터 MDS에 합격하였다는 소식을 듣고 영어성적이 필요하게 되었습니다. 아이엘츠나 캠브릿지 등 몇몇 시험들을 통해서 영어성적을 제출해야 하는데, 아이엘츠나 캠브릿지시험을 치르는데 드는 비용은 뉴질랜드달러로 380달러가 조금 넘습니다. 한화로치면 30여만원에달하는 금액인데 결과를 장담할 수 없는 상황에서 그냥 한번 치뤄보겠다는 마음을 가지기가 어려웠습니다. 


 


제가 처음 통해서왔던 유학원은 오클랜드에 사무실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어떤 도움도 받을 수 없었죠, 다른 시험이나 방법들을 알아보았으나 혼자힘으로는 힘들어서 고투앤젯 뉴질랜드 본사 사무실에 다시 찾아갔습니다. 학교를 들어가기까지의 과정과 그 이후의 과정까지 다시한번 상담받고 공인영어시험이 아닌 다른 여러방법들을 소개해주셔서 시험을 봤지만 떨어지는 바람에 다른 학원들을 알아보다가 도미니언을 추천해주셨고, 결과적으로는 학교에도 만족하고 필요한 성적도 얻게되었습니다. NET라는 작년에 새로나온 시험에대한 정보를 얻어서 치르게 되었는데 도미니언 선생님들도 모르는 시험을 고투엔젯을 통해 알게 되었습니다.


 


LSI는 국적비율이 남아메리카 친구들이 많습니다. 아시아와 남아메리카의 비율이 40대60정도 되는 것 같습니다. 친구들과 hang out하기 좋고 학원건물이 작아서 아무래도 친구들과 친해지기가 더 쉬웠습니다. 반면 도미니언은 LSI에 비해 아시안 비율이 높긴 하지만, 아카데믹한 부분이나 시설에 있어서 LSI에 비해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즐기면서 학교를 다니고 싶다면 LSI를, 영어를 제대로 공부하고 싶다면 도미니언을 가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3.뉴질랜드 생활


 


 저는 친구들과 여행을 정말 많이 다녔습니다. 아무래도 제가 운전이 가능하고 또 계획을짜서 놀놀러다니는 것 좋아하기 때문에 더 수월했던 것 같습니다. 북섬에서 웰링턴을 제외한 유명한 관광지는 전부 다녀왔습니다. 로토루아,베이오브아일랜드,해밀턴,호비튼,와이토모등등… 학교 투어나 다른 여행사 이런거없이 전부 제가 직접 계획해서 다녀왔습니다. 비용도 훨씬 저렴하고 자유도도 높고 무엇보다 만족도도 훨씬 높았습니다. 아직 뉴질랜드 여행의 꽃인 남섬은 다녀오지 못했지만 올해 갈 계획입니다. 저는 앞으로도 여기서 쭉 살거니까요.. 서두를 필요 없겠지요. 여행 다니면서 여유로운 삶을 즐기다보면 이것이 사는것이구나 싶은 생각이 듭니다.


 


물론 저도 Homesick이 몇번 온적이 있습니다. 정말 죽는줄 알았습니다. 한국이 너무 가고 싶고 그랬습니다. 한국과 문화도 다르고 코인노래방이나 뭐 어떤 놀 시설들도 많이 없고 물가도 많이 비싸고…. 


 


물론 지금은 하루빨리 영주권을 따고싶습니다. 한국에 너무 가고싶어서 이것이 우울증인가 싶을정도로 힘들어하다가 괜찮았다가를 반복하다가 정작 한국에 잠깐 다녀오고 나니 별로 그렇게 큰 감흥이 없었습니다. 그리 덥지않은 여름, 그리 춥지않은 겨울, 느긋한 생활과 여유로운 마음가짐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이 뉴질랜드생활의 가장 큰 장점인 것 같습니다. 한국에 다시 돌아가니 치열하고 바쁜 사람들과 추운날씨속에서 그냥 갑자기 덜컥 취업걱정과 갑자기 이런저런 걱정들이 들었었습니다. 뉴질랜드에 돌아오자마자 막연하게만 생각했었던 영주권에 대해서 열심히 알아보고 있니다. 1년만에 이제서야 뉴질랜드에 적응한 것 같습니다.^^


 


 


글을 마치면서 제가 하고싶은말은, 뉴질랜드 어학연수나 이주계획같은 것을 세우실 때 고투엔젯에 상담을 먼저 받아보라는것입니다. 저 같은 경우에는 처음에 워홀을 생각했고, 부모님의 권유로 워홀비자를 먼저 취득하고 유학으로 전향한 경우인데 지금 굉장히 많이 후회를 하고 있습니다. (처음부터 고투엔젯을 통했더라면 이런 실수를 하지 않았었겠지요....)


 


워홀비자였지만 거의 일을 하지않고 학원만 다녔기 때문입니다. 학생비자로도 충분히 가능한데다가 학생비자로 바꾸기까지 했으니 인생에서 한번 받을 수 있는 워홀비자와 돈을 그냥 날린 셈입니다. 


 


처음 인지한 것은 한국에서 뉴질랜드 출국하기 직전 강남센터에서 임대표님과의 대화에서였습니다. 그때는 뉴질랜드에서 오래 살 계획이없었고, 사실 부모님 의견이 강했기 때문에 그냥 될대로 되라 라는 마인드였지만 이젠 제가 여기에 있고싶고,  작년 뉴질랜드에서 정권이 바뀌고,이민법이 바뀌고, 짧은 시간안에 많은 것이 바뀐 지금 비자를 얻지못해서 영주권도 따기 전에 한국에 강제로 돌아갈수도있다는 생각을 하게되면 너무 조마조마합니다. 진짜 그때 상담 받길 잘했어요. 어차피 무료상담인데… 그냥 하세요. ^^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밑에 사진들은 북섬의 유명 관광지 사진들이고 제가 직접찍은 사진입니다.


 


IMG_0118.jpg


데본포트가는길에 페리에서 찍은 오클랜드시티


 


 


IMG_0280.jpg


와이히키해변


IMG_0285.jpg


와이히키해변2


 


IMG_0304.jpg


90마일비치IMG_0327.jpg


로토루아 온천


 


IMG_0384.jpg


흑조


IMG_0390.jpg


 


 


IMG_0471.jpg


반지의제왕 촬영지 호비튼


IMG_0564.jpg


 


 


IMG_0586.jpg


 


IMG_1071.jpg


 


 


IMG_1167.jpg


 


IMG_1193.jpg


황가레이폭포


 


IMG_1326.jpg


해밀턴가든


IMG_1397.jpg


후카폭포


 


IMG_1428.jpg


타우포호수


IMG_1454.jpg


 


 


IMG_9690.jpg


원트리힐


IMG_9758.jpg


 


 


KakaoTalk_20180218_182236584.jpg


로토루아에서 도미니언친구들과


KakaoTalk_20180218_182238684.jpg


베이오브아일랜드 돌고래투어 크루즈에서 친구들과


 


KakaoTalk_20180218_182240797.jpg


피하비치 옆 큰 국립공원에서 친구들과


KakaoTalk_20180218_182242798.jpg


일본인친구 생일날 난도에서 친구들과


 

전체 0

전체 268
번호 썸네일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68 많은 일이 있었던 보람찬 4년간의 뉴질랜드 생활
많은 일이 있었던 보람찬 4년간의 뉴질랜드 생활
많은 일이 있었던 보람찬 4년간의 뉴질랜드 생활 (1)
정채영 | 2020.02.19 | 추천 1 | 조회 4322
정채영 2020.02.19 1 4322
267 [해밀턴] Hukanui School 이야기
[해밀턴] Hukanui School 이야기
[해밀턴] Hukanui School 이야기
지지지 | 2019.05.24 | 추천 0 | 조회 4440
지지지 2019.05.24 0 4440
266 오래된 꿈을 마침내 이룬 :) 뉴질랜드에서의 유학생활
오래된 꿈을 마침내 이룬 :) 뉴질랜드에서의 유학생활
오래된 꿈을 마침내 이룬 🙂 뉴질랜드에서의 유학생활
하언 | 2019.05.21 | 추천 0 | 조회 3776
하언 2019.05.21 0 3776
265 안녕하세요 오클랜드에서 1년째 생활중인 유학생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오클랜드에서 1년째 생활중인 유학생후기입니다.
안녕하세요 오클랜드에서 1년째 생활중인 유학생후기입니다.
in**** | 2018.02.19 | 추천 0 | 조회 21906
in**** 2018.02.19 0 21906
264 해밀턴 와이카토 대학 어학연수후기
해밀턴 와이카토 대학 어학연수후기
해밀턴 와이카토 대학 어학연수후기 (3)
청풍한량 | 2018.02.04 | 추천 0 | 조회 7188
청풍한량 2018.02.04 0 7188
263 지금까지의 뉴질 생활!! (길어요길어)
지금까지의 뉴질 생활!! (길어요길어)
지금까지의 뉴질 생활!! (길어요길어) (5)
한주원 | 2017.06.05 | 추천 1 | 조회 7642
한주원 2017.06.05 1 7642
262 Sarah의 뉴질랜드 워킹홀리데이 경험담 :)
Sarah의 뉴질랜드 워킹홀리데이 경험담 :)
Sarah의 뉴질랜드 워킹홀리데이 경험담 🙂 (2)
뗴아 | 2017.04.13 | 추천 0 | 조회 12578
뗴아 2017.04.13 0 12578
261 고투엔젯과 함께 뉴질랜드 다녀온 후기 남깁니다!
고투엔젯과 함께 뉴질랜드 다녀온 후기 남깁니다!
고투엔젯과 함께 뉴질랜드 다녀온 후기 남깁니다! (2)
JiWooKim | 2017.01.28 | 추천 0 | 조회 6531
JiWooKim 2017.01.28 0 6531
260 학생비자로 와서 워킹홀리데이 삶을 살고있는 29살 청년의 경험담 Fact!! (긴글주의)
학생비자로 와서 워킹홀리데이 삶을 살고있는 29살 청년의 경험담 Fact!! (긴글주의)
학생비자로 와서 워킹홀리데이 삶을 살고있는 29살 청년의 경험담 Fact!! (긴글주의) (5)
이관민 | 2016.12.25 | 추천 0 | 조회 9776
이관민 2016.12.25 0 9776
259 뉴질랜드 어학연수 6개월
뉴질랜드 어학연수 6개월
뉴질랜드 어학연수 6개월 (1)
김철영 | 2016.12.15 | 추천 0 | 조회 7752
김철영 2016.12.15 0 7752
258 나의 소중한 뉴질랜드에서의 삶
나의 소중한 뉴질랜드에서의 삶
나의 소중한 뉴질랜드에서의 삶 (2)
Coolboy | 2016.06.27 | 추천 0 | 조회 6389
Coolboy 2016.06.27 0 6389
257 뉴질랜드 3개월 어학연수 워홀러의 지금까지 경험담!!!
뉴질랜드 3개월 어학연수 워홀러의 지금까지 경험담!!!
뉴질랜드 3개월 어학연수 워홀러의 지금까지 경험담!!! (2)
딩두 | 2016.02.02 | 추천 0 | 조회 8468
딩두 2016.02.02 0 8468
256 뉴질랜드 유학후 대학입학 하기까지
뉴질랜드 유학후 대학입학 하기까지
뉴질랜드 유학후 대학입학 하기까지 (1)
성우 | 2015.06.16 | 추천 0 | 조회 11021
성우 2015.06.16 0 11021
255 1년간의 환상적인 뉴질랜드 어학연수
1년간의 환상적인 뉴질랜드 어학연수
1년간의 환상적인 뉴질랜드 어학연수 (2)
김현우 | 2015.02.27 | 추천 0 | 조회 9155
김현우 2015.02.27 0 9155
254 11개월간의 뉴질랜드, 내생에 최고의 기억들
11개월간의 뉴질랜드, 내생에 최고의 기억들
11개월간의 뉴질랜드, 내생에 최고의 기억들 (2)
kjwhnssjh | 2014.12.26 | 추천 0 | 조회 7191
kjwhnssjh 2014.12.26 0 7191
253 뉴질랜드에서의 9개월
뉴질랜드에서의 9개월
뉴질랜드에서의 9개월 (2)
꿈속왕자 | 2014.07.19 | 추천 0 | 조회 8325
꿈속왕자 2014.07.19 0 8325
252 뉴질랜드 워킹홀리데이 모험기♥.♥
뉴질랜드 워킹홀리데이 모험기♥.♥
뉴질랜드 워킹홀리데이 모험기♥.♥ (3)
최유빈 | 2014.04.08 | 추천 0 | 조회 27695
최유빈 2014.04.08 0 27695
251 가족같은 유학원 식구들,
가족같은 유학원 식구들,
가족같은 유학원 식구들, (2)
| 2014.03.15 | 추천 0 | 조회 8601
2014.03.15 0 8601
250 이제서야 글을 올리네요^^
이제서야 글을 올리네요^^
이제서야 글을 올리네요^^ (1)
RedEyesGuy | 2014.03.04 | 추천 0 | 조회 7230
RedEyesGuy 2014.03.04 0 7230
249 뉴질랜드? 어디있는 나라야? 어떤 나라야?
뉴질랜드? 어디있는 나라야? 어떤 나라야?
뉴질랜드? 어디있는 나라야? 어떤 나라야? (2)
죄수 | 2014.02.15 | 추천 0 | 조회 11655
죄수 2014.02.15 0 11655
Menu
Categ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