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ited_traffic-control-semaphore-with-red-light-defocused-city-background

12월 2일 자정 신호등 시스템으로 변경

안녕하세요? 고투엔젯입니다.

뉴질랜드는 12월 2일부터 신호등 시스템으로 변경됩니다.

 

11월 22일, 자신다 아던 총리는 내각이 12월 2일 오후 11시 59분부터 뉴질랜드 전역이 새로운 코로나19 체제인 신호등 시스템으로 이동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오클랜드는 현재 감염 상황에 따라 12월 3일부터 신호등 시스템의 적색 단계로 이동합니다.

 

또한 아던 총리는 11월 25일부터 백신 패스를 가진 고객을 대상으로 미용실과 이발소가 영업이 가능하다며 그 곳들에서 백신 패스를 시범적으로 운영해 보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미용사는 예약만 받을 수 있고 단순 방문 고객은 받을 수 없으며, 모든 직원은 백신 접종을 받아야 합니다.

 

아던 총리는 사업체들이 백신 직원과 고객을 위한 백신 요구 사항을 도입하는데 용이하도록 툴킷을 곧 출시할 예정이며 11월 23일 백신 의무화 사업체를 대상으로 인증 앱을 출시한다고 말했습니다. 오클랜드의 경보 3단계 스텝 3로의 이동을 사실상 배제했으며, 이제 신호등 시스템 이동에 가까워졌기 때문에 의미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내각은 11월 29일 오클랜드외 나머지 지역들이 각각 신호등 시스템의 어느 단계로 이동할 지 결정하는데 지역보건위원회 별 백신 접종 완료율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 신호등 시스템 중 적색 단계

적색 단계에서는 위험에 처한 사람들을 보호하고 입원자 수가 의료 시스템 수용력을 능가하는 것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 적색 단계에서 안전하게 지내는 방법:

– 기록 보관 및 스캔 필요

– 비행기, 대중교통, 택시, 소매점, 공공장소 등에서 마스크 착용 필수이며 집 밖에서 마스크 착용 권장

 

▲ 적색 단계에서 갈 수 있는 곳

– 공공시설: 1m 거리 두고 최대 100명 개방

– 소매점은 1m 거리 두고 수용 인원 제한으로 개방

– 교육 시설은 공중 보건 조치에 따라 개방

– 직장: 재택근무 권장

– 지정된 야외 지역사회 행사: 수용 인원 제한으로 허용

– 지역 경계선 제한 적용

 

▲ 적색 단계에서 백신 접종 증명서가 필요한 곳

백신 접종 증명서를 다음과 같은 장소에서 사용하는 경우 제한이 있다. (1m 거리 두고 최대 100명 허용 사용되는 경우 제한이 없다.

– 접객업

– 모임(예: 결혼식, 예배 장소)

– 행사(실내/실외)

– 체육관

– 고객 접촉 비즈니스(공중 보건 요구 사항 엄수)

 

▲ 적색 단계에서 예방 접종 증명서를 사용하지 않는 장소

비즈니스, 조직 또는 서비스에서 백신 증명서를 요구하지 않으면 제한 사항이 적용된다.

– 접대업: 비접촉 시만

– 모임(예: 결혼식, 예배 장소): 최대 10명

– 대학 교육 기관: 원격 수업

 

백신 증명서 증빙 못하면 다음 장소는 운영 못함

– 행사(실내/실외)

– 고객 접촉 비즈니스

– 체육관

태그 없음.

댓글 달기

댓글을 달려면 로그인하셔야 합니다.